안전한 사이트 이용방법

삼성그룹의 계열사인 제일기획이 운영하는 KBO 리그 소속 프로 야구단입니다. 1982년 한국프로야구 출범 당시부터 명맥을 이어오고 있는 원년 구단 중 하나이며, 연고지는 대구광역시입니다.

홈구장은 1982년부터 2015년까지 북구 고성동에 위치한 대구시민운동장 야구장을 사용했으나, 2016년 수성구 연호동의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로 이전하였습니다.

삼성 라이온즈는 KBO 리그에서 공식적으로 8회의 우승을 차지해 KIA 타이거즈에 이어 2위에 올라있습니다. 특히 2010년대 초반에는 5년 연속으로 페넌트 레이스 우승과 4년 연속 통합 우승을 달성하여 삼성 왕조라는 칭호를 얻기도 했습니다.

상징 색은 파란색이며, 과거에는 빨간색이나 노란색이 보조 색으로 사용되기도 했습니다. 라이온즈라는 팀명에 걸맞게 상징 동물은 사자로, 마스코트는 블레오다로 의인화되어 있습니다

다양한 혜택 및 이벤트

프로야구가 생기기 전에도 경북 지역은 고교야구와 실업야구에서 강세를 보였습니다.

이에 힘입어 경북지역에서 강력한 경북팜을 노리던 삼성그룹이 대구에 정착하여 야구단을 창단하게 되었습니다.

그 후, 삼성은 프로야구가 시작되자마자 강팀으로 떠올랐으나, 우승에는 복이 없었습니다.

특히 1984년 한국시리즈를 앞두고 벌인 노골적인 져주기 게임과 관련하여 져주기 게임의 저주라는 말이 나왔습니다.

1985년에는 전후기 리그를 모두 우승하면서 한국시리즈를 소멸시키는 모습을 보여주었지만, 당시 구단 프런트는 한국시리즈 우승이 아니라는 이유로 이를 정식 우승으로 인정하지 않았습니다.

온라인 카지노

온라인 오프라인 카지노

야구 인기가 절정을 이루었던 2010년대 초반까지 삼성 라이온즈는 응원으로 리그를 주도하는 구단은 아니었습니다.

시민야구장 시절에는 응원가를 따라하지 않는 아저씨팬들이 홈 내야석을 가득 채우고 있었으며, 응원가의 퀄리티도 좋지 않아서 성적에 비해 응원 문화는 뒤떨어졌습니다.

그러나 2013년부터 김상헌 응원단장이 응원가를 재녹음하여 응원 문화가 조금씩 개선되었고, 11년부터 14년까지 4년 연속 통합우승을 차지하면서 젊은 팬들이 유입되고 응원가를 더욱 활기차게 부르기 시작했습니다.

2016년에는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로의 이전과 2017년의 KBO 리그 응원가 저작권 사태가 큰 변화를 가져왔습니다.

라팍으로의 홈 구장 이전으로 많은 가족 단위 팬들이 야구장을 방문하게 되었고, 블루존에서는 평일에도 열광적인 응원 분위기가 형성되었습니다. 응원가 저작권 사태로 인해 새로운 응원가를 만들게 되었고, 이는 삼성 팬뿐만 아니라 다른 구단의 팬들에게도 호평을 받았습니다.

2024년에는 드디어 저작권자와 합의되어 팀 응원가인 엘도라도가 부활했습니다.

사설 토토 이용방법

삼성 라이온즈는 역대 최고의 선수들을 기리기 위해 특별한 등번호를 지정했습니다.

이만수의 22번은 80년대부터 90년대에 걸쳐 라이온즈를 상징하는 번호로, 최고의 우타자 중 하나이자 공격형 포수로서의 명성을 얻었습니다.
그는 1997년 은퇴한 후 2003년에 영구 결번으로 지정되었습니다. 삼성 라이온즈 최초의 영구 결번으로, 그의 뛰어난 업적과 인기를 기리는 것입니다.

양준혁의 10번 역시 마찬가지로 리그 올타임급 타자로서의 명성을 얻었고, 그의 번호는 영구 결번으로 지정되었습니다.
더불어 이 번호는 양준혁 이전 팀 레전드인 장효조의 번호였기도 합니다.

양준혁 역시 자신의 등번호와 관련하여 장효조 선배를 기리고자 특별히 영구 결번이 되기를 바랐고, 팬들도 양준혁과 장효조의 공동 영구 결번을 염원했지만 무산되었다.

마지막 인 36번은 국민타자 이승엽의 번호로, 그의 스타성과 업적을 기리기 위해 사용되었습니다. 2004년에는 임시 결번으로 발표되었지만, 이승엽이 2012년에 국내로 복귀하면서 다시 사용되었습니다. 그러나 2017년 은퇴 이후에는 영구 결번으로 지정되어 그의 훌륭한 선수 생활을 기리고 있습니다.

바다이야기

맛도리 바다이야기

삼성 라이온즈는 원년부터 다양한 팀들과 라이벌리를 형성해왔습니다. 2010년대 초반에는 SK와, 중반에는 넥센과 우승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벌였으며, 2021년에는 kt와도 우승을 놓고 대결을 펼쳤습니다. 그러나 다른 팀들과는 달리, 특별히 확고한 라이벌 관계는 형성되지 않았습니다.

과거에는 현대가 라이벌로 자주 꼽혔으며, 최근에는 KIA, 롯데, 두산이 삼성 팬덤이 가장 자주 꼽는 라이벌 구단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LG 트윈스와의 라이벌리도 있으며, 두산 베어스와의 싸대기 라이벌 관계 역시 주목받았습니다.

뿐만 아니라 경상도 내에서는 롯데 자이언츠와의 클래식 시리즈, 해태 타이거즈 – KIA 타이거즈와의 88고속도로 시리즈 등 각종 라이벌리가 존재했습니다. 또한 암흑기 시절에는 kt와 라이벌이 되었으며, 최근에는 SSG 랜더스와의 삼성가 시리즈가 주목받고 있습니다. 이러한 라이벌 관계들은 삼성 라이온즈의 역사와 함께 풍요로운 야구 경험을 선사해주었습니다.

Scroll to Top